본문 바로가기

영화/만화/음악/책

아포칼립토(Apocalypto)

멜깁슨의 영화라는것만으로도 거부감이 들었지만...(패션크라이스트의 악몽때문에 - -)
대작이다라는 평가가 많아서 나름 기대를 갖고 본 영화인데...
물론 스토리는 전혀 모르고 봤다. 단지 원주민같은 사람들이 나온다는 것 말고는..

처음부터 거부감이 들었다. 피어싱을 워낙싫어하기 때문에 모든 등장인물들의 피어싱패션은 정말 ㅜㅜ
어떤스토린지도 대충 모르고 보다 보니깐 내내 어떤 스토리일까 궁금하다가 새로운곳을 찾고있는 등장인물들로 인해 대충 알았다.
하지만 난 미지의 생물이 덮치는것인줄 알았는데....세계에서 가장 잔인하고 잔혹한 생명체가 덮치더라...

마지막 장면에서 충격을 먹어서 - - 이제부턴 정말 스토리를 모른체 볼까도 생각했다.
알고보니 멸망하기전의 마야문명을 사실적으로 그려냈다는 것으로 대작이면서도 문제작이라는 소리를 듣더만.
멜깁슨의 제국주의적인 사상이 드러나도록 반영되어 있다는 평가....

어느이는 아포칼립토2가 나오길 바라더라. 나도 원한다.
이후부터의 대학살을 어떻게 그려낼지가 궁금해 지니깐.

다른거 다 떠나서 중반부터는 눈뜰새 없이 재밌게 본 영화.
인간은 무쇼무쇼 ㅜㅜ



새로 시작할 곳을 찾고 있다

두려움은 병이다

날 두려워 해라 이부분은 확실히 종교적?

난 재규어의 발이다. 이 밀림의 나의 밀림이다. 반격의 시작!

충격! 종료....

'영화/만화/음악/책'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미드 히어로즈(Heroes) 14화  (0) 2007.02.12
클레이모어 69화  (8) 2007.02.07
아포칼립토(Apocalypto)  (0) 2007.02.04
DOA(Dead or Alive)  (0) 2007.02.04
해바라기  (0) 2007.02.04
오랜만에 즐기는 RPG게임 '환상삼국지'  (3) 2007.01.28